Intel(R)

 

   

평해황인물

시조 황응성은 조선 중기 선조 때 문과에 급제, 의정부 사록이 되고, 임진왜란이 일어나 선조가 서행할 때 호종한 후 영유현령을 거쳐 평안도 병마평사가 되어 군량수송 등에 많은 공을 세웠다. 그 후 보령현감으로 있을 때 이몽학(李夢鶴)이난을 일으키자 최호(崔湖)·홍가신(洪可臣)등과 함께 이를 토평하고 정난원종공신에 녹훈되었다. 그의 선계는 확실하지 않으나 누대를 황주에 세거한 사족의 후예로 황주를 본관으로 삼아 세계를 이어오고 있다고 한다.

이 집안의 대표적인 인물로는 병자호란때 구성부사로 철옹성을 지키고, 난이 끝난 뒤 의주부윤을 지낸 황윤후(黃胤後), 정조조에 휘릉참봉으로 왕의 총애를 받아 《은중경(恩重經)》및《두율(杜律)》을 하사받았으며, 첨지중추부사를 지낸 황인기(黃仁紀)를 들 수 있다. 1613년(광해군5) 생원·진사 양시에 합격, 1625년(인조3) 순릉참봉으로 별시문과에급제, 1627년 정묘호란때 가동과 마을 장정 수십명을 이끌고 참전코자 하다가 화의 소식을 듣고 귀가했다. 여러 관직을 거쳐 1636년(인조14) 구성부사가 되어 부원수의 종사관을 겸임, 이해 겨울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공을 세워 의주부윤이 되었다.

 

 

 

 

인명록

뿌리찾기

CAFE

황씨유래